[하남] 커피와 쇼핑을 함께할수있는 하남상회

하남상회-1




매우 주관적인 평가는 : ★☆☆☆☆



오랜만에 드라이브를 나왔는데 

식사만 마치고 바로 들어가면..

 

바로 집에가면 안되죠 그건 나쁜거에요

간단히 커피라도 한잔하고 

나들이 분위기를 즐기자 해서 

살방살방 주변을 찾다가 발견한곳 이에요


창모루 근처에 있는 하남상회 

주차장도 넓고 가게도 크고


사람도 많지 않고 여유로운 분위기로 

좋앗던 곳이엿어요 ^^



하남상회-3


하남상회-4



하남상회는

겉에는 디자인인듯 한데

공사가 끝나지 않은듯한 모습의

파이프가 연결되어 있는 모습이었는데


저는 차라리 안쪽 처럼 아예 컨셉을

노출 콘크리트로 하는게 어떤가 싶었어요

디자이너가 한듯한데 웬지 부조화?

정말 부족화 같았어요 완성된 

과한 컨셉의 디자인에 잘못 붙인 느낌??

ㅋㅋㅋㅋㅋ


안쪽에는 까페와 꽃들이 

잘 어우러져 있는 곳이에요 ^^

상쾌한 꽃내음과 싱그러움이 있었답니다



하남상회-5



여기도 이벤트를 하더라구요

블로그 이웃과 인스타그램 팔로우

화면을 보여주시면 1000원할인이 있다고 해요


역시 이런 이벤트를 하는곳이 

많이 있는거 같아요


만약 방문하시게 되면

꼭 이용해보세요 ^^



하남상회-6



오빠가 운전해 주셔서 까페는 

제가 계산하기로 하고 골라보라고 해보았는데 

팥빙수......를 주문했어요 

NO양심 

공식적인 제 용돈털이범이죠 ㅋㅋㅋㅋ

엄청나게 당황햇지만 먹고싶다니 

눈물을 머금고 ...또르르 이모티콘

그래서 바닐라라떼 와 팥빙수를 주문 했어요


메뉴의 특별한것은 없지만 

여유로운 분위기의 까페에는

잠시 머물면서 쉬어가도 좋을거 같았어요 



하남상회-7



여름엔 빙수가 빠질수 없죠

몇년전 부터 눈꽃빙수가 대중화 되면서

큰 장점이 없어졌지만


그래도 그냥 빙수보다는 좋아요

눈꽃빙수 너무나 좋은거 같아요

사르륵 녹는 빙수는 시원함과 맛을 같이 있죠


이전에 압구정에서 우리나라 처음으로

눈꽃 빙수를 팔았던걸 알아서

압구정까지 찾아가서 우유로 만든 

눈꽃빙수를 먹었을때 감동은

잊혀지지 않는거 같아요


그래서 빙수가 있으면 

오빠놈이 꼭 먹자고 하는거 같아요

내용돈.......노양심

용돈 털이범....



하남상회-8


하남상회-9



팥빙수와 바닐라 라떼가 나왔어요

저는 시원한 아메리카노도 좋지만


지금처럼 느끼하지 않은 식사를 마치고 

난후에는 달콤한 바닐라 라떼가 좋은거 같아요

뭐 초딩입맛도 한몫 하지만요


어디였는지 기억이 가물가물 하지만

오래전에 경기도 북쪽 어딘가를 드라이브 갔다가

유명하지도 않은 그냥 테이크 아웃 커피만 

판매를 하는곳이었는데 커피의 향이

정말 좋은곳이 있었어요


그 커피에 바닐라 향을 추가 해서

라떼가 아닌 아이스 아메리카노에

시럽만 추가해서 마셨는데 엄청 괜찮았답니다


그래서 다음번에 기억을 더듬어서

찾았지만 두번다시 찾지 못한곳...

신기로 같은 곳이 있었답니다

그런 안타까운 기억이 있었죠...

갑자기 그곳이 생각이 났답니다....훌쩍..

나중에 다시 찾게 되면 포스팅을 꼭 하겠습니다.


그리고 떡을 그리 좋아 하지는 않지만

빙수에 데코레이션으로 올라온

인절미와 팥은 엄청 맛있어 보였어요


남의 떡이 맛있어 보이는게 아니라

팥빙수가 더 맛있게 보이더라구요 ㅎㅎ

그래서 제가 엄청 뺏어먹었 담니다 

ㅋㅋㅋㅋㅋㅋ

제용돈이 아까워서가 아니에요



하남상회-10



우와 >ㅁ<

비주얼 보소

쫀득해 보이는 인절미떡부터 시작해서 

담백한 견과류들이 다 담겨져있네요 

건강해 지는것 같은 느낌

분명 달아서 건강과 먼느낌이지만

그냥 건강해지는 느낌???


눈꽃빙수라서 입에서 스르륵 녹아요 이모티콘

올해 처음 먹어보는 팥빙수 

맛나구먼 ㅎㅎ


인절미가 차가운 팥빙수에 있어서

딱딱해지는거 아닌가 싶었는데

그렇지 않더라구요 생각보다 부드러웠어요


그리고 우유빙수와의 조화 괜찮았어요

연유도 충분히 넣어 주셔서

달달의 힐링을 제대로 느낀거 같았어요



하남상회-11



하남상회-12하남상회-13



여기에는 가구랑 소품 구경할것들이 많이 있답니다

 커피와 팥빙수를 주문을 하고 나오는동안 

매장의 끝까지 구경을 갔어요

 

크고 작은 꽃들이 가구들과 함께있으니 

마음이 먼가가 편안함이 느껴지는거 같은 

힐링의 느낌이 ㅎㅎ


꽃은 그냥 그런 소소한 녀석이었지만

요즘들어 꽃이 너무 좋네요 



하남상회-14


하남상회-15



매장을 돌아 보니 판매와 전시를 동시에

진행하는 곳 같았답니다


매장을 살펴보고 꽃을 구경하면서

 가구들을 구경을 하는데 럭셔리한 

테이블과 의자이 맘에 들더라구요


별거 아닌데 골드의 금속과 대리석의 조화가

눈의 확 띄더라구요 요즘 티비에서 많이 보이는

그런 가구의 느낌이 ㅎㅎㅎㅎ

대세인가??? 아니면 브랜드 카피인가???



하남상회-16


하남상회-17



헛!! 싱크대에 대리석이라니 

전 화이트나 블랙을 큰 변화와 차이가 없는 

도트한 심플함을 좋아하는데


화이트와 블랙의 마블의 대리석 싱크대도 

깔끔하고 이쁘다는걸 알았네요 

 

주방처럼 꾸며놓으니 예쁜다는 

필링이 확 와 닫네요 이모티콘


역시 카달로그나 인터넷보다는

실물을 보고 느껴봐야 하는거 같아요

사진으로는 그 느낌을 살리지 못하는거 같답니다

ㅠㅠ


하남상회-18


하남상회-19하남상회-20



테이블에 놓여져 있는 꽃들도 너무 이뻐요

플라워 리스트(!?) 인가요??

(그 계열에 계신분 정말 죄송합니다)


제가 그쪽은 잘몰라서

이렇게 사진으로는 조금 난잡한 느낌이 들지만

각각 하나씩 보면 심플하면서

단아한 멋이 훌륭해 보였습니다



하남상회-21하남상회-22



대리석으로 되어있는 테이블도 직접보니 

지름신이 급 강림하셔서 지름의 충동이 드네요 ㅠ

2년뒤에 이사가면 새집이 완성이 되어 

이사를 가는데 그때 그집에 

비싸서 대리석 바닥은 못깔아도 

테이블들은 대리석으로 사야겟어요

맘에 쏙 들었어요 



하남상회-25


하남상회-26



까페가면 지루하기만 해서 사실은 

그냥 있는건 지양 하는데

 커피도 마시면서 인테리어 가구와

꽃과 소품까지 구경하니 행복해지면서

지루할 틈없이 두시간이 스르륵 지나가더라구요 

 까페 분위기 넘 조하 완전 조하!!!!!!!!!!




경기 하남시 검단산로 282

지번 : 창우동 250-3

031-795-6745



보기에 디자인 인테리어 편집샵 

같은 느낌이있어서 방문하게 되었답니다


생각보다는 포스팅을 하게 될정도로

괜찮은 매장이었던거 같아요

이상하거나 맛이 없으면 전 안합니다

ㅎㅎㅎㅎㅎ


괜찮은거 같았어요 그런데 단지 아쉬운거라면

매장관리가 안되어 있어서 조금 그랬어요

테이블도 많이 낮아서 노트북을 하기도

불편하고 그렇다고 

매장이 깔끔하지도 않고(!?)


창가쪽에 앉았는데 저희쪽 말고

반대편에 창가쪽 바닥에 거미줄이....

콘센트를 꼽다가 보았죠 ㅠㅠ

아... 그때 집에 갈뻔했죠


꽃들이 많고 편집샵처럼 가구가 많기도하고

손이 가는곳이 많아서 그렇다고 생각은 들어요

맛은 소소했 답니다




매우 주관적인 평가는 : ★☆☆☆☆




★☆☆☆☆  맛이 평범한 음식점


★★☆☆☆  음식이 맛있는 음식점


★★★☆☆  맛집이라고 생각되는 음식점


★★★★☆  요리가 살아있는 맜있는 맛집


★★★★★  블로거가 생각하는 최고의 맛집



위의 평가는 블로거의 매우 주관적인 평가로


개인마다 차이가 존재 할수있습니다




그냥 단순한 개인적인 블로그지만


외력으로 평가를 져 버리지는 않아요


맛집 찾을때 참고용으로 봐주세요




저의 돈으로 음식값 지불한 

소신 리뷰입니다




제글이 도움이 되었다면 

공감 꾹 부탁드려요 이모티콘

(로그인 없어도 되요 구걸구걸)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하남시 창우동 250-3 | 하남상회
도움말 Daum 지도

이미지 맵

프로필

Chatterer

주관적이고 냉정한 소신 블로거

    '맛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4개 입니다.

      • 매장이 넓은 것 같긴 하지만 거미줄은 좀 너무했네요. 주인장이 카페에 조금 더 신경쓴다면 테이블이라던가 소소한 것도 잘 챙길 것 같은데... 어쩌면 노트북 오래 못하게 하는 고도의 전략이려나요? ㅎㅎㅎ
        중간에 호칭이 오빠놈이 되어버려서 무척 재밌었습니다. ㅎㅎ 날씨가 이제는 봄이 되었는데 빙수사진을 보니 벌써 먹고싶어지네요 ㅋㅋ

      • 빗코님 안녕하세요

        맞아요 전반적으로 깨끗한 느낌의 좋은거 같은데
        시선이 닿는곳 정면창가의 창문 아래쪽에
        그리 후미진 곳이 아닌데
        거미줄이 있어서 조금은...
        꺼려졌던 기억이 나네요 ㅎㅎㅎ

        오빠님은 제 용돈으로 지불하는 시간이 되면
        오빠님이 오빠놈으로 변신을 하죠...
        지금까지도 ;;; 제 용돈은 탐하는, 변하지 않는 용돈 털이범이죠..
        언제쯤 저의 용돈을 소중히 대해 줄까요?? ㅠㅠ

        날씨가 이제 조금씩 풀려가는데
        환절기가 다가와서 감기가 기승을 부릴꺼 같아요
        감기 조심하시구요

        빗코님 방문해 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