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 얼큰함과 쫀득한 수제비 얼큰김치 수제비 (집에 머물기 11번째)

ES blog

얼큰김치 수제비 - 1




[GS] 얼큰함과 쫀득한 수제비 얼큰김치 수제비



칼국수보다 수제비를 

좋아하는 저는 

편의점에서

얼큰김치수제비를

우연히 보게 되서


급 수제비가

먹고 싶어져서 

구매해서 먹었어요 


가격은 3400원

이였어요 ~ 


오늘 저녁은 편의점과

저녁반찬과 

얼큰수제비로

간단히 먹어야죠 ^^


얼큰김치 수제비 - 2


건더기 블럭중에

김치가 75.7%

함유 되어 있다고

해요 ~


정말 속이 화악

풀렸으면 하네요

ㅎㅎㅎㅎ


얼큰김치 수제비 - 3


물을 열심히 끓인후 

모든재료를 

다넣은후에


전자렌지로 4분 30초 

를 조리하면 되요 ~ 


라면처럼

바로 되지 않고 


물을 따로 끓여야해서 

시간은 더 걸리더라구요 

정수기의 필요성을 

느꼈지요 ~ ㅎㅎ


얼큰김치 수제비 - 4


냉장보관을 해주고 

원재료명도 한번씩 

봐주세요 ^^


얼큰김치 수제비 - 5


모양은 컵라면 

용기이네요 ~


용기안에 들어있는 

구성품을 한번보고


수제비와 김치블럭 

분말스프와 숟가락이 

들어 있었어요 ~


얼큰김치 수제비 - 6


수제비는 

진공포장으로

되어있었구요 ~


얼큰김치 수제비 - 7


김치블럭이 

네모난 모양으로 

구성 되어 있었죠


크기는 생각보다

크기도 크더라구요 ㅎㅎ


얼큰김치 수제비 - 8


동봉된 스프도 

부어서 수제비에 

뿌려주고요 ~ ㅎㅎ


벌써부터 매콤함이 

나는거 같았어요 ~


얼큰김치 수제비 - 9


전자렌지가 

열일후 완성 

4분30초를 돌렸는데 


저는 약간 

푹 익은걸 좋아해서 

1분정도 더 돌렸어요


4분 30초를 돌리니 

쫄깃한데 뭔가 안익은 


느낌이 나서 

더 돌렸어요 ^^

보기만 해도 

매콤함과 칼칼함이 

있을꺼같은 느낌이

들었죠 ㅎㅎㅎ


얼큰김치 수제비 - 10


쫄깃한 

수제비와 김치 ~

어디선가 먹어본 

맛이에요 


매콤한 김치국에 

수제비를 넣은

간편하게 먹기 좋았죠


그리고 수제비양이 

그렇게 적지 않았어요 

너무 좋더라구요 ㅎㅎㅎ


그리구 김치의 크기도 

나름 컷어요 

어떤거보면 

재료가 있는지

없는지....


분말로 만들어져

들어갔는지

재료가 눈에 

보이지 않았는데 


이번 제품은 

김치는 크게 

보여서 먹는데 좋았죠

ㅎㅎㅎㅎ


얼큰김치 수제비 - 12



야식으로 간식으로

혹은 간편한게

술먹을때 


국물 먹을때도 

좋은거 같아요 ~ 


저번부터 편의점에

보여서 살까말까 

고민하다가


이번에는 한번 

구매해 보았는데

 

생각보다 나쁘진 

않았어요 


수제비를 좋아하는 

저는 개인적으로 

괜찮았어요 ㅎㅎㅎ


국물 필요하거나 

야식으로 가끔씩 

사서 먹을꺼 같아요 ^^



저의 돈으로 지불한 

소신 리뷰 입니다


제글이 도움이 되었다면 

공감 꾹 부탁드려요


(로그인 없어도 되요 구걸구걸)




이미지 맵

프로필

Chatterer

주관적이고 냉정한 소신 맛집 블로거, 일상과 여행을 같이합니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7개 입니다.

      • 별로 일거 같았는데 생각보다 맛있다니 저도 수제비 좋아하는데 다음에 먹어봐야겠어요!!

      • 양맹님 안녕하세요 ^^

        한번 사봤는데
        생각보다 맛은 괜찮았어요 ~
        편의점 가면 가끔 사먹을꺼 같아요 ^^

        양맹님 방문감사드리구요
        자주찾아뵐께요
        오늘도 즐거운 하루되세요 ^^

      • 간편하게 수제비를 먹을수 있어서 좋네요 ㅎ

        생각보다 고내찮았던 보양이네요 담에 보이면 하나 챙겨와야지

      • 둥가디디님 안녕하세요 ^^

        맞아요
        수제비는 저의 입맛에
        맞더라구요 ㅎㅎㅎ
        매콤하고 쫄깃해서
        야식으로 간단히 먹기 좋은거 같아요
        오늘도 즐거운 하루되시구요
        자주찾아뵐께요 ^^

    *

    *